남초 사이트서 '남혐' 논란 일고 있는 오늘(1일)자 GS25 포스터 속 손가락 모양

인사이트GS25 나만의 냉장고 애플리케이션에 올라왔다 삭제됐다고 알려진 포스터 /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전유진 기자 = 심화된 젠더 갈등 속 많은 남성들이 '남성 혐오' 표현을 가려내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이 같은 논란은 광고계도 피해 갈 수 없었다.


오늘(1일) 오전 온라인 커뮤니티 와이고수에는 "오늘자 GS25 광고라는데 나만 불편하냐?"라는 제목의 글이 사진과 함께 올라왔다. 작성자 A씨가 문제를 제기한 부분은 다름 아닌 광고 이미지 속 '손 모양'이었다.


인사이트메갈리아 로고 / 온라인 커뮤니티


A씨가 글과 함께 첨부한 이미지는 GS25에서 오늘(1일) 공고한 이벤트 안내문이었다.


'캠핑가자'라는 주제에 맞게 꾸며진 포스터엔 김이 모락모락 나는 소시지를 집으려는 듯한 손이 함께 그려져 있었다.


이 손 모양이 흔히 말하는 '남혐'을 뜻하는 손동작과 유사하다는 지적이다. 


엄지와 검지로 마치 무언가의 길이를 재는 듯한 해당 손동작은 남성의 성기 크기를 비하하는 데서 비롯됐다. 소시지 또한 남성의 성기를 묘사할 때 사용되는 경우가 있다.


인사이트수정된 광고 이미지 / GS25 나만의 냉장고 애플리케이션


A씨가 제기한 의혹을 본 남성들은 "무조건 페미다", "GS25 불매 메모", "상식적으로 누가 뜨거운 소시지를 손으로 집어먹냐", "진짜 페미들은 티를 못 내서 안달이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격분했다.


일부는 "별게 다 불편하네. 그냥 광고일 수도 있지", "뭐가 문제라는 건데?" 등 무던한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GS25는 해당 이벤트 광고가 '남성 혐오' 논란에 휩싸이자 황급히 수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