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빅'에서 달콤쌉싸름한 '썸' 탔던 장도연X양세찬, 연애 리얼리티로 만난다

인사이트tvN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개그맨 양세찬이 장도연과 함께 신개념 커플 리얼리티 프로그램 MC로 나선다.


오는 5월 18일 오후 5시 카카오TV에서 첫 공개되는 카카오TV 오리지널 '체인지 데이즈'는 장기간의 연애, 일, 성격과 성향, 연애 방식의 차이 등 저마다의 이유로 설렘을 잃은 2030 커플들이 '새로운 시작'의 가능성을 찾아 나서는 커플 리셋 프로젝트다.


세 쌍의 커플들이 일주일 간의 여행을 통해 각자가 원하는 행복한 연애의 형태를 고민하고 '나를 위한' 진정한 해피엔딩을 찾아가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각 커플이 여행 마지막 날 기존 연인과 지금의 연애를 이어갈지, 아름다운 이별을 택할지, 혹은 또 다른 인연과 새로운 시작을 맞을지 최종 결정을 하게 되는 신선한 포맷으로 관심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카카오엔터테인먼트


양세찬은 '체인지 데이즈' MC로 나서 마지막 순간 각 커플들이 어떤 선택을 할지 그들의 최종 결정을 심도 있게 추리하는 '연애 추적자'로 활약할 전망이다.


더욱이 그는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센스 있고 재치 넘치는 입담을 선보여 온 만큼, '체인지 데이즈'에서도 특유의 '찐연애' 감성에 유쾌한 분위기까지 더할 계획이다.


특히 함께 MC로 활약할 장도연과 '썸'과 '쌈'을 넘나드는 케미스트리도 하나의 재미 포인트로 떠오른다.


두 사람은 앞서 tvN '코미디 빅리그' 코너 중 하나인 '러브 is 뭔들', '부부 is 뭔들' 코너를 통해 호흡을 맞춰온 바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코미디 빅리그'


당시 묘한 설렘을 자아냈던 두 사람이 공개 코미디가 아닌 MC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까. 개그계 '찐친'으로 알려진 장도연과 양세찬이 만들어나갈 프로그램에 팬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양세찬은 "우리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실제 커플들의 이야기를 현실적으로 담아내는 프로그램인 만큼, 그동안의 연애 지식과 경험을 총동원해 출연자들의 속마음을 탐구해 볼 계획이다"라고 밝혀 기대감을 더한다.


한편 '체인지 데이즈'는 커플들이 함께하는 여행을 통해 자신이 진정으로 바라는 연애의 해피엔딩을 들여다본다는 참신한 콘셉트를 반영한 메인 포스터도 공개해 관심을 받고 있다. 감각적인 일러스트로 제작된 포스터에서는 세 쌍의 남녀가 커플의 틀을 넘나들며 자기 자신이 원하는 행복한 연애를 탐색하는 모습이 표현돼 시선을 모은다.


인사이트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