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도 농수로에서 흉기에 찔려 살해된 30대 여성 변사체 발견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스1] 정진욱 기자 = 인천 강화도의 한 농수로에서 변사체로 발견된 30대 여성은 살해된 것으로 밝혀졌다.


22일 인천 강화경찰서에 따르면 21일 오후 2시쯤 인천시 강화군 삼산면의 한 농수로에 사람이 숨져 있는 것을 농민이 발견해 112에 신고했다.


이 여성은 1.5m깊이 농수로 가장자리쪽에 누운채 발견됐으며, 상하의 검은색 옷을 입고 있었다. 겉옷은 입고 있지 않았으며, 휴대전화나 지갑 등 유류품도 발견되지 않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경찰은 이 여성의 등에 25차례의 흉기에 찔린 흔적을 확인, 흉기에 의해 살해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은 또 이 여성의 지문 등을 채취해 확인한 결과, 수도권에 살고 있는 30대 여성인 사실도 파악했다.


경찰은 농수로 주변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해 용의자를 확인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중인 사안이라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