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산' 받으면 제일 먼저 "처음으로 부모님 용돈 드리고 싶다" 애틋하게 고백한 브브걸 (영상)

인사이트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역주행 신화를 쓴 그룹 브레이브걸스가 부모님을 향한 효심을 드러냈다.


지난 20일 방송된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브레이브걸스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역주행 전 수입이 없어 각종 아르바이트를 해야 했던 시절을 회상했다.


수입이 없었기에 멤버들은 생활비가 턱없이 부족했고 소속사 대표인 용감한 형제가 용돈을 주기도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역주행한 지 한 달가량밖에 되지 않아 수익 정산이 안 됐다는 멤버들은 돈이 없어 서러웠을 때를 회상했다.


은지는 "부모님 기념일에 뭔가 챙겨 드리고 효도하고 싶은데 수입이 없으니까 해드릴 수 없더라"면서 "선물 살 돈이 없어 속상하고 마음 아팠다, 올해는 기대를 좀 해보고 있다"고 했다.


첫 정산 받으면 가장 하고 싶은 것이 뭐냐고 묻자 은지는 고민 없이 "부모님께 용돈 드리고 싶다"고 고백했다.


본인을 위해 하고 싶은 건 없냐는 물음에 은지는 "저금을 하고 싶다"며 친구들을 위해서는 "여태까지 못 사줬던 밥을 통 크게 쏘고 싶다"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유정은 "친구들이 커피차를 보내준다. 긴 시간 동안 응원해준 친구들"이라며 역시 친구들에게 보답하고 싶다고 했다.


막내 유나는 "통장에 돈이 없던 적이 많아서 통장에 모아놓은 돈을 좀 보고 싶다. 뭔가 사고 싶지 않다"고 현실적인 모습으로 웃음을 안겼다. 


또한 민영은 "하루만 플렉스해보고 싶다. 멤버들과 1위 축하파티를 못해 고급진 레스토랑에서 멤버들과 맛있는 것 먹고 싶다"면서도 "압구정 백화점 한 번 둘러보고 엄마 가방 큰 거 사고 싶다. 아직 학자금 대출을 못 갚아서 그것부터 다 갚고 싶다"고 바랐다.


인사이트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Naver TV '옥탑방의 문제아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