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부대' 박수민 중사 하차 소식에 '박** 중사' 관련 피해 제보 받는 MBC 실화탐사대

인사이트채널A '강철부대'


[인사이트] 김남하 기자 = 제707특수임무단 박수민 예비역 중사가 예능 프로그램 '강철부대'에서 하차한 가운데 그 이유를 두고 여러 추측이 나오고 있다.


이 가운데 MBC 탐사보도 프로그램 '실화탐사대'는 박** 중사 관련 제보를 받기 시작했는데 그것과 연관이 있는 거 아니냐는 추측이 제기된다.


지난 13일 채널 A '강철부대' 측은 "박수민씨가 최근 제기된 개인적인 문제들로 인해 더 이상 프로그램에 출연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앞서 박수민은 방송 초 특전사 대선배 박준우 상사에게 "춤 한 번 춰봐라"라고 하는 등의 발언으로 시청자들의 지적을 받았다.


인사이트실화탐사대 측이 올린 글 / 온라인 커뮤니티


이에 당초 그의 하차 사유는 '비난 악플로 인한 심적 고통'으로 추정됐는데, 일부에서는 또 다른 의혹이 제기됐다.


박 중사가 다른 사람들에게 어떠한 '피해'를 입혔고, 그게 공론화될까봐 자진하차했다는 의혹이다. MBC 실화탐사대가 박** 중사 관련 제보를 받고 있다는 점 때문에 의혹의 진위 여부에 대해 관심이 모이고 있다.  


실제 MBC 실화탐사대는 "제707 특수임무단 출신의 남성 박** 중사에 대한 제보를 받고 있다. 박 중사에게 피해를 입으셨거나, 박 중사에 대해 잘 아시는 분들이 있으시면 아래 연락처로 연락 부탁드린다"라는 내용의 제보를 받은 바 있다.


이에 박 중사가 위 내용과 관련이 있는 게 아니냐는 추측이 나온다. 나아가 박 중사의 과거에 대해 알고 있는 듯한 누리꾼의 댓글도 재조명되고 있다.


인사이트채널A '강철부대'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과거 한 누리꾼은 온라인에 "어떻게 이런 사람이 TV 프로그램에 나오고 아들 사진을 내세울 수 있는지 신기하다. 증거 있으니 하차하라"는 글을 올렸었다.


또 다른 누리꾼도 박수민 중사의 개인사를 알고 있다는 듯, 그의 형 이름을 언급하며 "터뜨리기 전에 하차하라"고 말했다.


이 댓글을 단 누리꾼들이 무얼 말하는지 '실화탐사대' 측이 실제로 박 중사를 추적하고 있는지에 대해서는 아직 구체적으로 알려진 바는 없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