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망한 지 1주일 이상 추정"···한강서 20~30대 추정 남성 시신 발견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서울 송파구 풍남동 인근 한강 둔치에서 젊은 남성의 시신이 발견됐다. 


13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45분경 한강경찰대가 한강 변에 시신이 떠 있다는 신고를 받고 관할 소방서와 함께 출동했다. 


소방당국은 20~30대 추정되는 남성의 시신을 발견했으며 경찰에 인양했다고 전했다. 


시신을 발견한 목격자는 한강에서 일하던 직원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소방당국에 따르면 시신의 부패 정도를 볼 때 사망 시점은 일주일 이상 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소방에 시신을 인계받아 사망자의 인적 사항과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한편 지난달 27일에는 경기 고양시에서 20대 장애인이 한강에서 숨진 채 발견된 바 있다. 


지난해 12월 28일 경기 고양시에서 실종된 뒤 3개월 만에 발견돼 안타까움을 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