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가 이혼할 때 아내 빚 17억원을 모두 갚아준 진짜 이유

인사이트SBS '미운 우리 새끼'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방송인 김구라가 전처의 채무를 갚아준 솔직한 이유를 밝혔다.


지난 11일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김구라, 탁재훈, 이상민, 김준호가 축하파티를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구라는 이혼한 아내의 채무 이야기를 꺼냈다. 그는 "내 채무는 아니지만, 도의상 갚은 거지"라고 말했다.


탁재훈이 "위자료네"라고 말하자 김구라는 "위자료는 아니지. 넓은 의미에서 재산분할이다"라고 덤덤하게 전했다.


인사이트SBS '미운 우리 새끼'


김구라는 "위자료랑 재산분할을 모르는 사람들이 많다. 위자료는 우리나라에서 5천만 원 넘기기가 쉽지 않아"라고 말했다.


도의상 아내의 17억 원 빚을 갚아줬다는 이야기에 많은 누리꾼들은 "대단하다", "그 빚을 갚아줄 수 있는 것도 대박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구라는 지난 2015년 아내와의 이혼을 발표했다. 


당시 그는 이혼한 아내의 채무 또한 자신이 끝까지 책임질 것이라 밝힌 바 있다.


인사이트Youtube '구라철'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