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동안 누워서 TV만 봤다" 6년 만에 '런닝맨' 출연해 벅찬 소감 전한 초아

인사이트SBS '런닝맨'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그룹 AOA 출신 초아가 6년 만에 '런닝맨'에 출연했다.


11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조세호와 초아가 출연해 멤버들과 함께 아찔한 퇴근길 레이스'를 펼쳤다.


국립한글박물관 앞에서 오프닝을 한 멤버들에게 제작진은 "짧은 퇴근길이 걸린 레이스다. 실제 여러분이 거주하고 있는 집을 기준으로 팀을 나눈다"라고 설명하면서 "여러분과 함께 전쟁을 나설 두 사람이 기다리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후 조세호와 초아가 등장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런닝맨'


런닝맨 멤버들은 특히 3년 만의 공백을 깨고 방송에 복귀한 초아를 격하게 반겼다.


더욱 밝아진 에너지로 시종일관 환한 모습을 보이는 초아에 멤버들은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초아는 "저는 계속 뵀었다. 누워서 한 3년 동안 TV만 봐서 저는 익숙하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계속 집에서 혼자 지내고 유튜브를 하는데 거기서 많은 사람을 볼 기회가 없어 오늘 놀러 온다고 생각했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런닝맨'


특히 초아는 오랜만의 출연에 긴장했는지 "여기 다 베터랑 선배님들이시잖아요"라며 '베테랑'을 '베터랑'으로 말하는 실수를 해 폭소케 했다.


이에 멤버들은 "오랜만에 와서 하고 싶은 말은 많아서 그런 거라 이해한다"라는 반응을 보이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한편 SBS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되고 있다.


Naver TV '런닝맨'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