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한 친구랑 신혼방서 아침 8시까지 술 마시며 '첫날밤' 보냈다는 박나래

인사이트KBS Joy '썰바이벌'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개그우먼 박나래가 친구의 결혼 첫날밤을 함께 지새웠다고 밝혔다.


지난 8일 방송된 KBS Joy '썰바이벌'에서는 친구와 결혼 첫날밤을 보낼 수밖에 없었다는 사연이 공개됐다.


이날 박나래는 "남의 일 같지 않다"라며 자신도 이와 비슷한 경험을 한 적 있다고 전했다.


결혼한 친구와 신혼 첫날을 함께 한다는 게 흔치 않은 일인 만큼 MC들은 "같이 잔 거냐? 믿을 수 없다"라며 놀라워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Joy '썰바이벌'


박나래는 "친구가 스위트룸을 싸게 주다고 하더라. 그곳에서 피로연을 하게 됐다. 마시다 보니까 하나둘씩 빠져나갔다"라고 당시의 상황을 전했다.


이어 그는 "가려고 했는데 친구가 '조금 더 있다 가라, 한 잔 더 먹자'고 하더라. 그래서 8시까지 술을 마셨다. 아침까지"라고 덧붙였다.


김지민은 믿기 힘들었는지 "신혼방에서 그랬냐. 어쨌든 첫날밤을 같이 보낸 것이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Joy '썰바이벌'


그러자 박나래는 "그렇게 되는 셈이다. 되게 미안하다"라고 하면서도 "그들이 계속 가지 말라고 한 거다"라고 항변(?)했다.


듣다 못한 김지민은 "그거야 며느리가 시어머니한테 '더 있다 가세요' 그런 것과 비슷한 거다"라고 직구를 날려 웃음을 불러일으켰다.


박나래는 "그런 거였냐. 되게 미안하다"라며 친구에게 뒤늦은 사과를 건넸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Instagram 'kwrhom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