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6 26℃ 인천
  • 30 30℃ 춘천
  • 26 26℃ 강릉
  • 30 30℃ 수원
  • 27 27℃ 청주
  • 26 26℃ 대전
  • 28 28℃ 전주
  • 24 24℃ 광주
  • 25 25℃ 대구
  • 27 27℃ 부산
  • 29 29℃ 제주

'국회의원 아빠' 이규진 믿고 찌질한 짓만 골라해 '펜하2' 최고 밉상캐된 이민혁

'펜트하우스2' 이태빈이 각종 악행을 저지르며 시청자를 화나게 하고 있다.

인사이트크래빅 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펜트하우스2' 이태빈이 각종 악행을 주도하며 시청자의 분노를 유발하고 있다.


이태빈은 SBS '펜트하우스2'에서 청아예고의 '핵인싸'이자 국회의원 이규진(봉태규 분)의 아들 이민혁 역을 맡아 활약 중이다.


이민혁은 시즌1까지만 해도 유제니(진지희 분) 등 같은 반 친구들과 친하게 지내는 학생이었다. 하지만 아빠 이규진이 국회의원이 되고 청아예고 내 서열이 상승하며 악랄한 악행을 하나둘 펼치고 있다.


특히 그는 시즌1에서 '절친'처럼 붙어 지내던 유제니의 따돌림에 누구보다 적극적으로 행동하고 있다.


인사이트크래빅 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지난 19일 방송된 '펜트하우스2'에서는 이민혁이 우연히 부모님의 대화를 통해 '세신사'라는 강마리(신은경 분)의 직업을 알게 되고, 이를 이용해 유제니를 학교에서 따돌리기 시작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민혁은 유제니에게 다가가 비꼬는 말투로 "캔디 하나에 10만 원도 넘는 거 알고 있냐"고 말하며 유제니 책상 앞에 놓인 사탕을 모두 바닥에 떨어트렸다.


또 이민혁은 쎄한(?) 눈빛과 말투로 "너 진짜 몰랐어? 너네 엄마가 피, 땀, 눈물 흘려가면서 일하는 스토리 듣고 완전 감동 먹었는데"라고 말해 유제니를 당황시켰다.


뿐만 아니라 이민혁은 "그래서 오는 길에 선물 사 왔잖아. 뭐해, 선물 증정식 해야지"라고 말하며 청아예고 학생들을 동원해 유제니에게 목욕 타월을 던지는 악행으로 충격을 선사했다.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인사이트Instagram 'taevin.lee'


이외에도 그는 유제니에게 억지로 콜라를 마시게 하곤 비웃기도 하며 보는 이들의 분통을 터트렸다.


아빠가 신분상승하며 숨겨왔던 악랄함을 드러내기 시작한 이민혁. 때문에 이런 그의 이중적인 모습은 방송을 보는 시청자의 분노를 유발하기 충분하다.


시청자들은 "혼자서 찌질한 짓 다 하고 있다", "이 드라마에서 제일 나쁜 애는 얘다", "한 대만 쥐어박고 싶다" 등의 뜨거운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한편 매회 속도감 넘치는 전개와 충격적인 스토리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SBS '펜트하우스2'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