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마리 무시했던 민혁이 엄마 '참교육'하는 '펜트하우스2' 마리탕 사모님들 (영상)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펜트하우스2' 신은경과 '마리탕' 사모님들의 반격이 예고됐다. 


지난 6일 방송된 SBS '펜트하우스2'에서는 세신사 직업으로 이규진(봉태규 분), 고상아(윤주희 분)에게 무시당하던 강마리(신은경 분)의 속 시원한 '사이다'가 예고됐다. 


이날 방송 말미에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또다시 '마리탕'을 찾은 고상아의 모습이 담겼다. 


하지만 이번 방문에서는 기세등등하던 고상아의 모습은 온데간데없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강마리의 든든한 '마리탕' 사모님들이 그를 지켜주는 것은 물론 "감히 누가 진천댁을 하대해?"라며 큰 목소리를 냈기 때문이었다. 


고상아는 '마리탕' 사모님들에게 허리를 굽혀 사과하며 어쩔 줄 몰라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 강마리의 "인격을 좀 갖추라"라는 음성과 이규진, 고상아가 우스꽝스럽게 넘어지는 모습이 나왔다. 


앞서 '펜트하우스2'에서는 강마리가 딸 유제니(진지희 분)의 따돌림 사건으로 폭주해 헤라 클럽을 뒤집어 놨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하지만 국회의원인 이규진은 권력을 이용해 강마리의 뒷조사를 했다. 


강마리의 직업을 알게 된 이규진과 고상아는 마리탕에 찾아가 강마리에게 모욕을 줬고, 딸 유제니에게 폭로하겠다며 압박했다. 


비참한 굴욕을 맛봤던 강마리가 '마리탕' 사모님들의 지원에 힘입어 통쾌한 복수를 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 관련 영상은 10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Naver TV '펜트하우스2'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