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서진에 과몰입해 애드리브로 소품 집어던지더니 "죄송하다" 사과한 '펜하2' 김소연 (영상)

인사이트YouTube 'SBS Catch'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배우 김소연이 '펜트하우스2' 천서진을 연기하며 불꽃 튀는 애드리브를 선보였다. 


지난 2일 공개된 SBS '펜트하우스2' 메이킹 영상에서는 김소연(천서진 역)이 배우 유진(오윤희 역)과 대립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김소연은 유진에게 약점이 잡힌 것에 대해 화가 나 분노하는 장면을 촬영했다. 


'큐' 소리에 바로 천서진으로 변신한 김소연은 몸을 부들부들 떨며 화를 분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SBS Catch'


그는 소품으로 둔 꽃바구니를 바닥에 거칠게 집어던지며 소리를 질렀다. 


이후에도 김소연은 주체할 수 없는 감정에 몸을 들썩이며 숨을 몰아쉬는 연기를 선보였다. 


'컷' 소리가 나자마자 스태프들은 김소연의 열연에 박수를 보냈고, 김소연은 천서진에서 벗어나 '본캐'로 돌아왔다. 


그는 자신이 던져버린 꽃바구니를 보며 "아유 어쩌나"하며 안타까운 마음을 표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SBS Catch'


김소연은 "던져버렸어 죄송해요"라는 애교 섞인 목소리를 내 '펜트하우스2' 속 천서진과는 다른 반전 모습을 뽐냈다.


계속 수줍은 듯 미소를 짓는 그의 모습은 악녀 천서진과 사뭇 달라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뿐만 아니라 김소연은 유진을 벽으로 밀치는 촬영에 앞서 "(안 다치게) 목에 힘줘"라며 친절하게 조언해 극중 천서진, 오윤희와 또 다른 '케미'를 자랑했다. 


인사이트YouTube 'SBS Catch'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YouTube 'SBS Catch'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