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경이는 예쁘게 태어난곤데♥"···작정하고 애교 부리며 남심 흔든 '펜하' 주석경 (영상)

인사이트YouTube 'SBS Catch'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펜트하우스'에선 날 선 분노 연기를 펼치는 배우 한지현이 남심을 사로잡는 애교를 선보였다.


지난달 19일 'SBS Catch' 유튜브 채널에는 SBS '펜트하우스2' 방송을 앞두고 본방사수를 독려하는 해라팰리스 아이들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영상에는 김현수, 진지희, 김영대, 한지현, 최예빈, 이태빈이 등장해 개인별로 질문을 한 가지씩 받아 답했다.


한지현은 극 중 주단태(엄기준 분)와 심수련(한지현 분)의 딸 주석경으로 분해 같은 학교 아이들에게 날이 선 분노 연기를 선보이곤 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SBS Catch'


하지만 이날 영상에 등장한 '본캐'(본 캐릭터) 한지현의 모습은 활발한 소녀가 따로 없었다.


한지현은 "악역 연기 말고 애교 연기도 가능한가요?"라는 질문을 받곤 곧바로 윙크와 함께 손하트를 선보였다.


이어 그는 두 손을 허리에 올린 채 "석경이는 예쁘게 태어난곤데"라고 KBS2 '쌈 마이웨이' 속 인기 대사를 따라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SBS Catch'


한지현의 갑작스러운 애교에 이태빈은 고개를 돌렸고 최예빈은 두 손을 꼭 쥐고 부끄러워하는 표정을 지었다.


그러자 한지현은 "너무 귀엽지 얘들아"라고 호응을 유도했다. 하지만 자신의 말에 반응이 없자 극 중 주석경의 살벌한 눈빛으로 친구들을 노려봐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한지현이 출연하는 SBS '펜트하우스2'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YouTube 'SBS Catch'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