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가 못 이룬 꿈 내가 이뤄줄게"...민설아 위해 청아예고 재입학한 '펜트하우스2' 배로나 (영상)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펜트하우스2' 김현수가 청아예고에 재입학하려는 이유가 드러났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펜트하우스2'에서 배로나(김현수 분)는 하윤철(윤종훈 분)의 도움으로 헤라팰리스로 돌아왔다.


이어 배로나는 청아예술고 재입학 승인 문자를 받고 미국에서 로건리(박은석 분)와 나눴던 대화를 떠올렸다.


배로나는 로건리에게 "우리 엄마가 민설아(조수민 분)한테 그런 짓을 한 건 다 저 때문이다. 제가 청아예고 가고 싶다고 난리 피우고 매일 같이 엄마 괴롭혔다. 그러니까 저희 엄마 너무 미워하지 말아달라"라고 당부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로건리는 배로나에게 "청아예고에서 널 볼때마다 설아가 생각났어. 설아도 너처럼 노래를 잘 했다"고 했다.


과거 민설아는 천서진(김소연 분)을 만나고 나서 "갑자기 노래가 너무 하고 싶었다"며 "청아예술제에서 대상 트로피도 타고 그런 상상 하니까 잠깐이라도 너무 행복했다"고 말했다.


배로나는 자신의 이름이 달린 청아예고 교복을 보며 민설아를 떠올렸다.


배로나는 "민설아, 네가 못 이룬 꿈 내가 이뤄줄게"라며 "청아 예술제 트로피 내가 꼭 탈 거야. 그리고 다신 노래하지 않을 거야"라고 다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Naver TV '펜트하우스2'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