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귀었던 전 남자친구 '연애 상담'까지 해주고 있다는 '쿨걸' 고은아

인사이트KBS Joy '썰바이벌'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배우 고은아가 '쿨'한 연애 스타일을 공개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25일 오후 방송된 KBS Joy '썰바이벌'에는 유튜버로 맹활약 중인 고은아가 출연해 남다른 입담을 뽐냈다.


이날 고은아는 "큰일은 선택을 잘하는 편"이라며 "대표적으로 인간관계를 끊고 맺는 것이 확실하다"라고 말했다.


MC 김지민은 "도움이 안 되더라도 해가 되면 끊어내는 편이냐"라고 질문했고, 고은아는 "마음속으로 세 번의 기회를 주고 나서 끊는다. 상대방은 기회가 왔는지 모를 것"이라고 답했다.


인사이트KBS Joy '썰바이벌'


맺고 끊는 게 확실하다는 고은아는 연인과도 감정이 끝나면 친구로 지낼 수 있다는 듯이 말해 눈길을 끌었다.


고은아는 "전 남자 친구와 연락을 유지한다"라며 "연애 상담도 해 준다"라고 전했다.


이에 깜짝 놀란 MC 황보라는 "현 남친도 이 사태를 아냐"라고 물었다.


인사이트KBS Joy '썰바이벌'


그러자 고은아는 "지금은 남친이 없다"라고 알렸다.


올해 34살이 돼 결혼 적령기가 된 고은아는 남편에 대한 환상도 언급했다.


그는 원하는 프러포즈가 있냐는 질문에 "속물처럼 보이나? 아기 얼굴만 한 다이아몬드 던져줬으면 좋겠다, 대신 무릎 꿇으면 안 된다"라고 확고한 취향을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koeuna88'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