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어진 여친에 연락오면 '실수'라 생각해 받아준다는 규현 (영상)

인사이트JTBC '배달가요-신비한 레코드샵'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슈퍼주니어 규현이 옛 연인과의 연락에 관해 입을 열었다.


19일 방송하는 JTBC '배달가요-신비한 레코드샵'은 옛 연인에 관한 출연진의 이야기가 전파를 탄다.


MC 윤종신, 장윤정, 웬디 그리고 규현은 이에 관해 솔직한 마음을 털어놓을 예정이다.


본편을 앞두고 공개된 영상에서는 장윤정이 규현에게 옛 연인에게 연락이 왔던 경험이 있는지를 묻는 장면이 담겼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배달가요-신비한 레코드샵'


규현은 당연하다는 듯 고개를 끄덕이며 "있다"고 답했다.


장윤정이 궁금한 듯 "그럴 땐 어떻게 행동하냐"고 묻자, 규현은 "그냥 받아준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규현은 옛 연인의 전화를 받는 것에 관한 생각을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배달가요-신비한 레코드샵'


그는 "(전 연인이 저를) 그리워해서 한 거라고 생각 안 한다"며 "최대한 받아주려고 한다"고 전해 장윤정을 감탄하게 했다.


헤어진 전 여자친구의 전화를 무시하지 않는다는 규현을 하단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한편 술과 연애에 관한 꾸밈없는 이야기를 내놓는 네 명의 MC는 이날 오후 9시 방송하는 JTBC '배달가요-신비한 레코드샵'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vN '식샤를 합시다 2'


※ 관련 영상은 23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Naver TV '배달가요-신비한 레코드샵'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