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하게 하랬다고 '진짜 엄마'처럼 대하는 이솔이에 후회한다는 박성광 어머니

인사이트Instagram 'parksungkwang_22'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개그맨 박성광이 아내 이솔이와의 에피소드로 팬의 웃음보를 건드렸다.


22일 방송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스페셜 DJ로 박성광이 등장했다.


이날 박성광은 "감투를 쓰면 사람이 변하게 돼 있다"며 입담을 뽐내 청취자의 입꼬리를 올렸다.


이어 청취자가 보낸 시댁 사연을 전하던 박성광은 자기 가족 이야기를 털어놓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그는 청취자에게 "저희 어머니도 아내에게 엄마처럼 편하게 대하라고 하셨다"며 운을 뗐다.


먼저 배려의 손을 내밀었다는 박성광의 어머니는 훈훈함도 잠시, 반전 근황이 공개돼 듣는 이의 폭소를 유발했다.


아내 이솔이가 정말 친정 엄마처럼 박성광의 어머니를 대한다는 것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박성광은 "얼마 후 엄마가 '(이솔이가) 진짜 내가 엄마인 줄 아는 것 같다'라고 하셨다"며 어머니가 본인의 말을 후회하고 있다고 전해 청취자의 웃음보를 터트렸다.


한편 이솔이와 박성광은 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에 출연 중이다.


과거 해당 방송에서 이솔이는 시어머니에게 잠옷을 빨아달라고 부탁한 사실이 알려져 누리꾼을 당황시켰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