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년 지기' 여사친에 "아내랑 '속궁합' 안 맞는데 들이대서 힘들다" 상담하는 남편

인사이트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남편이 오랜 '여사친'에게 부부관계 이야기까지 한다면 어떤 기분일까.


오는 25일 방송될 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에서는 남편의 '여사친'(여자 사람 친구) 때문에 힘들어하는 한 여성의 실제 사연이 소개된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남편과 중학교 시절부터 23년 동안이나 단짝친구였다는 여사친이 사연 주인공에게 "속궁합이 잘 맞지도 않는데, 네가 너무 들이대서 힘들다고 그러던데"라고 도를 넘는 충고를 거침없이 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에 MC 이용진은 "그런 얘기까지?"라며 충격을 받은 표정을 짓기도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분노에 가득 찬 사연 주인공은 "대체 무슨 사이길래 나한테 이러는 건데?"라며 남편에게 소리를 질렀다.


하지만 남편은 "닥쳐!"라고 고함을 치며, 앞으로 그려질 심상치 않은 상황을 예고했다.


그런 가운데 "선물...진짜 제대로 받은 것 맞니?"라는 여사친의 서늘한 목소리와 함께, 사연 주인공의 어린 딸이 끌어안고 있는 토끼 인형이 화면에 잡혀 MC들을 긴장하게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특히 여사친은 자신의 SNS 계정에 이 인형과 함께 '선물의 비밀을 알게되면 니 표정이 어떨까?'라는 글을 올려 충격적인 비밀이 숨어있음을 암시했다.


스페셜 MC 정가은은 화면을 보고 말을 잇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드라마보다 더한 실제 사연으로 시청자들을 단번에 몰입하게 만드는 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는 오는 25일 오후 10시 공개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