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 기획사가 왜 러브콜 보냈는지 알거같은 '장원영 닮은꼴' 임서원 '미스트롯2' 무대 (영상)

인사이트TV조선 '미스트롯 2'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장원영 닮은꼴'로 주목받은 '미스트롯 2' 참가자 임서원이 상큼한 무대를 선보였다.


지난 14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 2'에서는 지목한 상대와 대결을 벌이는 '1 대 1 데스매치'가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임서원은 같은 초등부 김태연을 지목해 불붙은 대결을 펼쳤다.


임서원과 김태연은 무대 전부터 강력한 출사표를 던지며 경쟁에 불을 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조선 '미스트롯 2'


임서원이 선곡한 노래는 한혜진의 '너는 내 남자'였다.


황금빛이 돋보이는 응원복에 빨간 술로 무대에 등장한 임서원은 단숨에 무대를 휘어잡았다.


깜찍한 치어리딩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임서원은 어린 나이답지 않은 깔끔한 음색을 자랑했다.


중간에는 응원단이 함께 나와 임서원을 하늘로 번쩍 던지는 헹가래 퍼포먼스까지 공개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조선 '미스트롯 2'


무대를 본 김준수는 "서원이답게 잘했다"고 말했고 이찬원도 "준비 많이했다"고 박수로 화답했다.


조영수는 "격한 안무 속에서도 리듬이 무너지지 않아서 정말 놀랐다"며 칭찬했고 장윤정은 "집중력이 정말 좋은 친구인 것 같다. 이렇게 짧은 시간에 빠르게 발전하기 쉽지 않다"고 평가했다.


그러나 판정단 투표 결과 11 대 0 올 하트로 김태연이 임서원을 상대로 대승을 거뒀다.


임서원은 "조금 속상하긴 하지만 괜찮다. 태연이도 엄청 잘하지 않나. 미련은 없다"며 눈물을 흘렸다.


아이돌 매력 넘치는 무대로 이목을 끈 임서원은 실제로 과거 국내 여러 기획사에서 계약 제의가 있었으나 너무 이른 시기에 방송 일을 할 필요성이 없다고 판단한 탓에 모두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조선 '미스트롯 2'


Naver TV '내일은 미스트롯 2'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