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보니 '완득이' 유아인 삼촌이었던 '비숲2' 김사현 검사

인사이트tvN '비밀의 숲2'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전작에 어떤 인물로 나왔는지 모를 정도로 매번 캐릭터에 100% 동화된 배우가 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지난해 tvN '비밀의 숲 2'에 나왔던 배우 김영재다.


김영재는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파견 위원 김사현으로 분해 열연했다. 그는 선과 악의 중간에서 현실적인 캐릭터를 구축해내며 시청자에게 뜨거운 공감을 받았다.


당시 김영재는 멀끔한 검사의 모습으로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녹였으나 그의 전작 모습을 보면 검사를 연상할 수 없는 비주얼을 자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비밀의 숲2'


김영재는 2011년에 개봉한 영화 '완득이'에서는 민구 삼촌 역할을 맡았다.


민구 삼촌은 지능은 낮지만 순수한 매력이 돋보이는 역할이다.


당시 김영재는 해당 캐릭터를 안정적으로 소화했다는 평을 얻으며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완득이'


하지만 '완득이' 속 모습은 '비밀의 숲2'에서 보여줬던 것과 180도 달라 팬들 마저 못 알아보게 만들었다.


두 사람이 동일 인물이라는 것을 알게 된 누리꾼은 "생각도 못 했다",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김영재는 올해 중 첫 방송 예정인 이승기, 이희준 주연의 tvN '마우스'에 출연 예정이다.


인사이트영화 '완득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