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바 표정' 안 지으면 하늘에서 내려온 여신이라는 '펜트하우스' 하은별 일상

인사이트Instagram 'yebin__'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펜트하우스'에서 열연 중인 배우 최예빈이 만화 캐릭터 라바 닮은 꼴로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이러한 가운데 그의 아리따운 일상이 포착돼 팬의 마음에 설렘을 안기고 있다.


최근 최예빈은 자신의 SNS를 통해 근황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와는 사뭇 다른 분위기의 최예빈이 담겼다.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


인사이트Instagram 'yebin__'


극 중 불안감과 질투심에 휩싸여 신경질적인 하은별 역을 맡은 최예빈은 일상에서는 청순하고 맑은 아우라를 발산한다.


긴 생머리에 눈썹까지 내려오는 앞머리를 지닌 최예빈은 만화를 찢고 나온 듯한 비주얼을 뽐낸다.


최예빈은 잡티라곤 찾아볼 수 없는 뽀얀 피부로 눈길을 뗄 수 없게 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yebin__'


여기에 카메라 렌즈를 응시하며 해맑은 미소를 짓는 최예빈은 보는 이의 마음에 꺼지지 않을 불을 지핀다.


여신 같은 미모로 청순한 분위기를 내뿜는 최예빈을 하단 사진으로 함께 만나보자.


한편 최예빈이 출연 중인 SBS '펜트하우스'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yebin__'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