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개장터, '포장택배 서비스' 시작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번개장터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번개장터는 판매자가 있는 장소로 방문해 물품 포장 및 택배 발송을 지원하는 '번개장터 포장택배' 서비스를 강남 3구(강남, 서초, 송파)에서 베타 서비스로 시작한다고 밝혔다.


중고 거래 시 물품 포장과 택배 발송의 번거로움을 줄여줄 수 있는 서비스로, 택배 보내러 갈 시간이 없거나 번거로울 때, 디지털 기기로 배송 중 파손이 우려되어 꼼꼼하게 포장하고 싶을 때, 택배 배송용 박스나 포장재를 찾기 어려울 때 등에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현재 포장 택배 배타 서비스는 강남, 서초, 송파에서만 가능하나, 배송은 전국으로 가능하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번개장터


중고 거래 시 포장택배 서비스를 신청하고자 한다면, 거래 성사 후 앱 내에서 '택배 신청' 중 '번개장터 포장택배'를 선택하고, 방문 장소와 날짜, 상품크기를 입력하면 된다.


원하는 장소에서 비대면으로 픽업도 가능하다.


물품 픽업 이후에는 깔끔한 박스에 안전하게 포장된 모습도 확인할 수 있으며, 번개장터 내 번개톡 기능을 통해 판매자와 구매자에게 모두 자동으로 택배 배송 상황이 업데이트되어 전달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번개장터


번개장터 관계자는 "개인 간 거래가 일상화되고 N차신상이 새로운 소비트렌드로 주목받으면서 개인의 취향에 맞는 다양한 제품을 전국 단위에서 택배로 거래하는 경우가 많아지고 있다"며, "비대면 택배 거래 시 고객의 번거로움을 줄여 주면서도 코로나 시대에도 안전하게 거래할 수 있는 방법으로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