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교육청 "7일부터 서울 중·고교 전학년 원격수업 전환"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김남하 기자 = 서울시교육청이 오는 7일부터 서울시 중·고교 전학년을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4일 서울시교육청은코로나19 확산세가 가팔라짐에 따라 시내 모든 중·고등학교를 오는 7일부터 2주 동안 '전면 원격수업'으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다만 등교수업 축소에 따른 돌봄 공백과 학습부진 등 문제가 겹친 유치원과 초등학교에 대해서는 기존 지침대로 전교생 3분의 1 이내 등교를 유지하기로 했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이날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에서 열린 긴급 온라인 브리핑에서 이같은 내용을 담은 서울 시내 학교 학사운영 방안을 발표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서울 고등학교는 지난 3일 시행된 수능에 앞서 지난달 26일부터 원격수업으로 전환된 상태였다. 서울 중학교도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달 30일부터 원격수업을 진행하고 있었다.


수능이 끝나면 중학교와 고등학교 모두 오는 7일부터는 다시 등교수업을 재개할 예정이었지만 서울 지역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원격수업 기간을 연장하게 됐다.


정부는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난달 24일부터 1.5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해 방역에 고삐를 쥐었지만 이후에도 각지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하면서 확산세가 사그라들지 않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