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어제 500명 넘는 확진자 발생"…3월 이후 8개월만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오늘(26일) 500명대를 기록할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3월 이후 8개월만에 500명대를 기록하면서 본격적인 코로나19 3차 대유행이 시작되고 있다.


26일 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차장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500명을 넘어섰다고 발표했다. 


그는 "오늘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500명을 넘어섰다"라며 "이는 11월 8일 100명을 넘어선 지 18일만이고, 3월 6일 518명을 기록한 이후 약 8개월 만이다"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최근 아파트 사우나에서 시작된 연쇄 감염으로 100명이 넘는 확진자가 나왔고, 에어로빅 학원과 군 훈련소에는 하루 이틀 사이에 50명이 넘는 집단감염이 발생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