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새마을금고서 흉기 난동…직원 1명 흉기에 찔려 사망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 = 인사이트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오늘(24일) 대구의 한 새마을금고에서 흉기 난동 사건이 발생했다.


이 사고로 직원 1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친 것으로 알려졌는데, 직원들에게 흉기를 휘두른 사람의 정체는 전 임원인 것으로 드러났다.


소방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0분경 대구 동구의 한 새마을금고에서 60대 전 임원 A씨가 직원 2명을 흉기로 찔렀다.


흉기에 찔린 직원 1명은 현장에서 숨졌으며, 나머지 1명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지만 위독한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긴급체포한 A씨와 해당 새마을금고의 직원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