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방하다 카메라 꺼진 줄 알고 혼자서 신나게 애교부린(?) 김선호 (영상)

인사이트V LIVE 'Kim Seon Ho (김선호)'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예능과 드라마를 오가며 종횡무진 활약 중인 배우 김선호.


그가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던 중 일상 속 애교를 선보여 팬의 마음을 두드렸다.


지난 7일 김선호는 자신의 V LIVE 채널을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선호는 팬의 물음에 직접 답하는 소통 시간을 보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V LIVE 'Kim Seon Ho (김선호)'


수많은 대화가 오가던 중 시간이 되자 김선호는 팬들에게 아쉬운 작별인사를 건넸다.


김선호는 "다들 감사하고, 건강 관리 잘하시고 사랑합니다. 안녕~"이라며 달콤하게 인사했다.


이후 카메라에 손을 갖다 댄 김선호는 "종료"라는 말과 함께 라이브 방송을 끄려고 했다.


그러나 조작이 미숙했던 탓인지 방송은 끝나지 않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V LIVE 'Kim Seon Ho (김선호)'


이 사실을 모른 김선호는 "예~"라는 외침과 함께 해맑은 미소를 짓더니 "헛소리한 거 없지?"라고 스태프에게 물었다.


김선호는 스태프에게조차 움푹 팬 보조개 미소를 보이며 질문을 건네는 모습으로 보는 이의 설렘을 유발했다.


방송이 끝난 줄 알고 달콤한 일상 모습을 공개한 김선호를 하단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한편 김선호는 tvN '스타트업', KBS2 '1박 2일' 등에 출연 중이다.


YouTube '예뽀선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