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 -12℃ 서울
  • -6 -6℃ 인천
  • -15 -15℃ 춘천
  • -6 -6℃ 강릉
  • -11 -11℃ 수원
  • -9 -9℃ 청주
  • -7 -7℃ 대전
  • -7 -7℃ 전주
  • -4 -4℃ 광주
  • -5 -5℃ 대구
  • -1 -1℃ 부산
  • 4 4℃ 제주

막상 해보면 오르가즘에 하나도 도움 안되는 '섹스 판타지' 5가지

사람들이 가지고 있는 야릇하고 은밀한 섹스 판타지 중 오히려 오르가즘에 하나도 도움이 안 되는 판타지들에 관해 얘기해본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블루 라군: 더 어웨이크닝'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누구나 말하지 못하고 가슴속에 간직하고 있는 은밀하면서도 짜릿한 섹스 판타지가 있을 것이다.


왠지 언젠가 사랑하는 연인과 나만의 은밀한 섹스 판타지를 실현하게 된다면 극강의 오르가즘을 느끼는 환상적인 섹스가 될 것만 같다.


하지만 '이론과 실전을 다르다'라는 말이 있듯이 머리 속에서 상상했던 섹스 판타지가 실제로는 그다지 환상적인 오르가즘을 가져다주지 않는 경우도 많다고 한다.


그럼 지금부터 막상 해보면 오르가즘에 하나도 도움 안 되는 섹스 판타지들에 대해 얘기해 보겠다.


1. 쓰리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내 남자의 아내도 좋아'


쓰리썸은 아마 가장 많은 사람들이 가지고 있는 섹스 판타지 중 하나일 것이다.


하지만 사랑하는 연인과의 은밀한 시간에 다른 사람이 끼어야 한다는 점 때문에 쉽사리 실현하게 힘든 판타지 중 하나다.


막상 쓰리썸을 경험해 본 사람들에 의하면 상상과 달리 극강의 오르가즘을 선사하며 만족하는 경우는 거의 없다고 한다.


세 명이 한 몸이 돼 극강의 쾌락을 느끼는 야동이나 영화에서와 실제 쓰리썸을 하게 되면 세 명 중 한 명을 뻘쭘해지는 상황이 생기게 된다고.


또 섹스가 다 끝났을 때의 민망함을 말로 표현하기 힘들 정도라고 한다. 


2. 섹스 온 더 비치(해변에서 섹스하기)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블루 라군: 더 어웨이크닝'


종종 영화 속에서 파도가 부서지는 해변에서 뜨거운 섹스를 즐기는 장면을 본 적이 있을 것이다.

낭만적으로 보이는 영화 속과 달리 현실에서의 해변섹스는 그다지 로맨틱하지 못하다.


우선 해변의 모래와 피부가 맞닿아 살갗이 다 까져 극강의 오르가즘 대신 고통을 선사한다.


심지어 지나가던 게에게 엉덩이를 물리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3. 몸에 음식 얹어 혀로 온몸 애무하기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나인하프위크'


영화 '나인하프위크'에는 몸에 꿀과 얼음 등을 얹어 혀로 온몸을 애무하는 장면이 나온다.


이 장면은 많은 사람들에게 화자 되면 한 번쯤 사랑하는 연인과 함께해보고 싶은 섹스 판타지로 손꼽힌다.


하지만 실제로 이 장면을 따라 해본 사람들에 따르면 영화 속 장면에서의 로맨틱함을 전혀 찾아볼 수 없다고.


오히려 온몸에 침이 묻어 찜찜함과 연인의 침 냄새가 진동한다고 한다.


특히 여름에 이 장면을 따라했을 경우 땀과 침이 뒤섞여 최악의 상황을 맛본다고 한다.


4. 주방에서 맨몸에 앞치마만 입고 요리하다 섹스하기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넷플릭스 '블랙미러'


드라마 '섹스앤더시티'를 보면 사만다가 남자친구 생일에 실오라기 하나 걸치지 않은 채 주요 부위에 스시를 얹고 누워 있는 장면이 나온다.


이 장면을 보고 주방에서 밥을 먹다 성관계를 가지는 판타지를 갖게 됐다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실제로 주방에서 성관계를 해 본 사람들은 드라마 속 장면과는 달리 실제로는 맨살에 뜨거운 팬이 닿거나 기름이 튀겨 너무 아파 성욕이 팍 식었다고 한다.


5. 비상계단에서 섹스하기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JTBC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


일본 AV에 가장 빈번하게 등장하는 설정 중 하나는 회사 남직원과 비상계단 같은 데서 급하게 섹스를 하는 것이다.


누군가 들어올지 모르는 비상계단에서 스릴 있는 섹스를 왠지 침대에서보다 더 흥분될 것만 같아 한 번쯤 시도해보고 싶다는 사람이 많다.


하지만 실제로는 발소리만 들려도 누군가에게 들킬까 봐 겁이 나 제대로 관계를 나누지 못하는 경우가 허다하다.


설사 끝까지 성관계를 마쳤다고 해도 바로 씻을 수가 없어 온몸에 분비물이 묻은 채로 집까지 가야 할 지도 모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