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 꺾을 때마다 나는 '우두둑' 소리 방치하면 '하반신 마비' 올 수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우두둑!"


목을 꺾을 때마다 이런 뼈 소리가 난다면 늦지 않게 병원을 찾는 것이 좋겠다.


그대로 방치했다가는 자칫 하반신이 마비되는 심각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으니 말이다.


오늘은 손 저림 증상 및 전신의 통증을 유발하는 목 디스크 증상과 그 예방법을 모아 소개하려 한다.


겨울철이면 추운 날씨에 근육이 더 잘 움츠러들어 발병하기 쉽다고 하니 두 눈 부릅뜨고 살펴보도록 하자. 


1. 두통이 계속된다.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흔히 목디스크가 목 관절 부위의 통증만 유발한다고 착각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목 디스크가 발병하는 척추관은 신경이 통과하는 곳으로 디스크가 어떤 곳을 압박하느냐에 따라 통증이 다양한 곳에서 나타난다.


이 때문에 두통이 발생하기도 하는데 현기증, 어지럼증, 이명 등 다양한 증상을 유발하기도 한다.


2. "우두둑" 소리가 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목 관절을 꺾을 때 우두둑 소리가 난다면 목 디스크 증상일 수 있으니 치료를 받아야겠다. 


이를 방치하면 어깨 통증을 유발할 뿐만 아니라 응고된 혈액이 혈전으로 변해 뇌혈관을 막으면서 척추동맥 파열을 일으킬 수 있다. 


심각하면 전신 마비까지 일으킬 수 있는데 실제로 지난해 미국의 한 여성이 목 관절을 꺾다가 하반신이 마비되는 사고가 일어나기도 했다.


3. 손끝 감각 이상이 찾아온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디스크가 신경을 압박하면 손이 저릿하고 감각 이상이 찾아오기도 한다. 심하면 손을 쥐는 힘이 약해지고 근육이 위축돼 일상에 무리까지 온다. 


이 같은 증세가 찾아오면 바로 병원을 찾아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4. 일자목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장시간 스마트폰 사용과 안좋은 자세로 일자목이 된 경우는 특히 목 디스크에 취약하다. 


목을 지탱해야 할 주위 근육이 약화되고 반복적으로 압박을 받기 때문에 디스크 퇴행이 빠르게 진행될 수 있다.


5. 만성피로가 계속 된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유 없이 만성 피로가 계속된다면 목 디스크를 의심해야겠다. 

 

목뼈가 조금이라도 틀어지면 뇌와 몸통 간 상호작용이 잘 이뤄지지 않아 뇌세포 기능이 원활하게 이루어지지 않아 피로를 유발하기 때문이다. 


이처럼 목 디스크는 주변 근육뿐만 아니라 신체 곳곳을 괴롭히며 악영향을 미친다. 


병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평소 1시간에 한 번씩 스트레칭하기, 무거운 물건 들지 않기, 근력 운동하기, 발 사이즈에 맞는 신발 신기 등이 있다. 


중요한 것은 예방법을 꾸준히 따라하고 몸을 건강하게 유지하는 습관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