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와이, 8년 열애 끝에 오늘(31일) 결혼한다

인사이트Instagram 'bewhy.meshasoulja'


[뉴스1] 고승아 기자 = 래퍼 비와이(27·본명 이병윤)가 결혼한다.


31일 비와이는 8년째 교제해온 연인과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의 연을 맺는다.


결혼식은 코로나19로 인해 양가 가족과 지인들만 초대하며, 비연예인인 예비신부와 양가 가정을 배려해 비공개로 진행된다.


비와이는 지난 22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너무나 감사하게도 평생을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인생의 동반자를 20살 무렵에 만나 8년의 교제 끝에 하나님의 가정을 꾸리고 싶어 군 입대 전 사랑의 결실을 맺으려고 한다"라고 결혼 소식을 알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bewhy.meshasoulja'


그는 이어 "이번에 함께한 저희의 결심이 화살로 돌아오지 않기를 진심으로 소망한다"라며 "이 가정의 앞날을 위해서 축복해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비와이는 2017년 MBC '라디오스타'에 출년해 여자친구와 5년째 열애 중이라며, 결혼까지 생각하고 있다고 직접 밝힌 바 있다. 


이후에도 교제를 이어오던 두 사람은 오랜 열애 끝에 결실을 맺게 됐다.


한편 비와이는 지난 2014년 싱글 '왈츠'(Waltz)를 발매하고 데뷔했으며, 2016년 엠넷 '쇼미더머니5'에서 우승하며 이름을 알렸다. 


그는 꾸준히 음악을 발표하고, 최근 '쇼미더머니9'에서 프로듀서로 출연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bewhy.meshasoulja'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