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탱이형 미소 그립습니다"···故 김주혁 3주기 맞아 산소 직접 찾아가 그리워한 데프콘

인사이트Instagram 'thugdefconn'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데프콘이 '구탱이형' 故 김주혁을 추모하며 그리움을 드러냈다.


지난 29일 데프콘은 인스타그램에 "오전에 구탱이 형(김주혁 별명) 산소에 다녀왔다"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그가 올린 사진에는 데프콘이 촬영한 김주혁의 묘소가 담겨 있다.


묘 앞에는 김주혁을 추모하기 위한 글, 그림 등이 놓여있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thugdefconn'


데프콘은 "많은 분들이 여전히 주혁이형을 그리워하고 기억하고 계시네요"라며 김주혁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이어 데프콘은 "오늘따라 더 생각나는 형의 따뜻한 미소가 저도 너무 그립습니다. 형 사랑합니다"라고 김주혁을 추모했다.


김주혁과 데프콘은 KBS2 '1박 2일'에서 인연을 맺은 바 있다.


김주혁은 '구탱이형'이라는 별명으로 불리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러나 김주혁은 지난 2017년 10월 30일 서울 삼성동 영동대로 인근에서 발생한 사고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인사이트Instagram 'thugdefcon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