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남양주 요양원서 '34명' 코로나 무더기 확진···방역당국 비상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경기 남양주 오남읍 소재 한 요양원에서 34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22일 남양주시에 따르면 남양주 오남읍 요양원 입소자와 종사자 37명(입소자 22명, 종사자 15명)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한 결과 34명이 추가 확진됐다.


확진자는 입소자 22명과 종사자 12명이다. 


전수 검사를 진행한 37명 중 종사자 3명만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해당 요양원은 이날 오후에도 80대 입소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바 있다. 


확진 판정을 받은 80대 입소자는 지난 19일 증상이 나타났고 20일 진단검사를 받았다. 


이 요양원이 입주한 신명프라자 건물은 지난 8월 집단 감염이 발생한 요양원 2곳이 입주해 있어 추가 확산의 가능성도 있다.

  

현재 보건 당국은 이들을 상대로 역학조사를 통해 감염경로와 동선, 접촉자 등을 확인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