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랑이는 긴머리 보유해 아무도 몰랐는데 '탈모' 때문에 고통받고 있었던 넉살

인사이트tvN '온앤오프'


[인사이트] 박다솔 기자 = 래퍼 넉살이 머리카락에 대한 고민을 언급한다.


17일(오늘) 오후 방송되는 tvN '온앤오프'에는 래퍼 넉살이 출연해 일상을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 넉살은 최근 화제가 됐던 민머리 논란 사진을 언급한다.


그는 치근 화제가 되었던 민머리 논란 사진에 대해 "머리카락이 자꾸 빠진다"라며 탈모 고민을 털어놓은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온앤오프'


넉살은 "이번 앨범을 준비하면서 파마와 염색을 한 번에 하는 바람에 머리가 많이 상했다"라며 고통을 토로했다는 후문이다.


또 그는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인 '단발머리 관리법'을 공개한다.


넉살은 트리트먼트에 오일을 섞어 헤어팩을 하며 의도치 않게(?) 귀여운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온앤오프'


스튜디오에서 이 모습을 지켜보던 김민아는 "이렇게 공감되는 남자 연예인은 처음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한다.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나보다 더 열심히 관리하는 것 같다", "단발머리 유지해줘요", "넉살이 탈모라니 안된다" 등 다양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넉살이 출연하는 tvN '온앤오프'는 오늘(17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온앤오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