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기구 대기시간 0초"... 추석 첫날 눈치게임 대성공한 롯데월드 현 상황

인사이트연휴 맞이한 롯데월드 /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추석 연휴 첫날을 맞이한 오늘(30일), 롯데월드가 텅 비어버렸다.


롯데월드는 국내 대표적인 놀이공원으로 휴일만 되면 밀려드는 손님들로 인해 발 디딜 틈이 없는 핫플레이스였다.


하지만 코로나 사태가 아직 끝나지 않은 탓인지 휴일 첫날에도 롯데월드에서는 쉽사리 이용객을 찾아볼 수 없었다.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도 텅 비어버린 롯데월드를 방문한 후기 글들이 속속들이 등장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연휴 맞이한 롯데월드 / 온라인 커뮤니티


방문객들은 롯데월드의 사진을 올리며 "사람이 없는 덕분에 편안하게 놀이기구를 탈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공개된 사진을 보면 마스크를 착용한 몇몇의 승객을 제외하고 텅 비어버린 롯데월드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이처럼 한산한 롯데월드와 달리 같은 날 에버랜드는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루는 장면이 포착됐다.


이른 아침부터 에버랜드는 밀려드는 사람들로 인해 줄이 길게 늘어서는 장면이 연출돼 시민들의 불안감을 자극했다.


한편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이번 연휴는 가족모임과 여행이라는 두 가지 위험 요인이 있다"라며 "추석 연휴가 대면 접촉을 자제한 진정한 휴식이 된다면 다가올 가을과 겨울 더 안전하게 일상을 회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연휴 맞이한 롯데월드 /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연휴 맞이한 에버랜드 / 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