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핑크 덕후'라면 언젠가는 꼭 가봐야 할 전 세계 '핑크 성지' 5곳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Instagram 'j_chaeyeoni'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핑크가 제일 좋아!"


몽환적인 분위기에 사랑스러운 느낌이 넘치는 분홍색을 유독 좋아한다면 주목해보자. 


당신이 언젠가는 꼭 도장 깨기(?) 해야 할 아름다운 비주얼의 핑크 명소가 세계 곳곳에 있으니 말이다. 


건물 전체가 분홍색인 핑크 성당부터 금방이라도 풍덩 빠지고 싶어지는 핑크빛 바다까지. 핑크 덕후라면 버킷리스트에 저장해 놓아야 하는 핑크 여행지 5곳을 소개한다. 


지금은 코로나19 때문에 못 가지만 아쉬운 대호 당신의 가슴을 설레게 할 매혹적인 핑크 월드로 랜선 여행을 떠나보자. 


1. 베트남 떤딘성당


인사이트Instagram 'san9.yun'


핑크 성당으로도 유명한 떤딘성당(Nha Tho Tan Dinh)은 베트남 호치민시에있는 로마 가톨릭교회다.


눈부신 딸기 우윳빛 색깔은 절로 시선을 끌 뿐만 아니라 인생 포토존으로 완벽하다.


그래서인지 아름다운 분홍빛 건물 주변은 늘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는 후문이다.


참고로 미사 시간에 맞춰 방문하면 내부에도 들어갈 수 있다고 한다.


2. 인도네시아 코모도섬


인사이트komodoseeker


인도네시아 누사틍가라티무르주에 위치한 코모도섬(Pulau Komodo)은 '핑크 샌드 비치'로 유명하다.


실제로는 바닷물이 분홍색을 띠는 것이 아니라 파도에 휩쓸려온 붉은 산호 조각과 조개껍데기 등이 한 군데 모이면서 오묘한 분홍빛을 보이는 것이라고 한다.


마치 딸기우유 같은 독특한 색깔 덕분에 핑크 덕후들에게는 성지로 불리기도 한다.   


3. 카리브해 그랜드터크


인사이트TripGo


당신이 분홍색을 좋아한다면 언젠가 카리브해 그랜드터크(Grand Turk Island)에 방문해도 좋겠다.


이곳에는 외관 전체가 딸기 우유색을 띠는 이색적인 스타벅스 매장이 있기 때문이다.


아름다운 야자수와 고즈넉한 건물 모양은 분홍빛 색감과 환상적으로 어우러지면서 동화 속 풍경 같은 장관을 연출한다.


4. 스페인 또레비에하 호수


인사이트heartofeverywhere


스페인에 가면 발을 담그고 싶은 핑크 호수가 있다. 아름다운 자연의 신비가 고스란히 느껴지는 또레비에하(Torrevieja) 호수가 그 주인공이다.


이 같은 컬러를 띠게 된 이유는 해당 호수에 사는 소금을 좋아하는 미생물들의 영향 때문이라고 한다.


특히 일몰 시간에 방문하면 눈에 담기조차 아까운 환상적인 광경이 펼쳐진다는 후문이다.


5. 말레이시아 핑크모스크


인사이트Instagram 'chopsticksontheloose'


말레이시아 핑크 모스크는 사바 주립 대학교 내에 있는 이슬람 사원이라고 한다.


화려한 핑크색 외관을 따라 안쪽으로 들어가면 아름다운 실내 장식이 펼쳐진다.


실제로 방문한 이들은 웅장하고 신비로운 모습에 다시 가고 싶을 만큼 깊은 감동을 주는 곳이라고 말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