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만나러 갑니다' 다케우치 유코, 오늘(27일) 도내 자택서 숨진 채 발견

인사이트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일본 배우 다케우치 유코가 향년 40세 나이로 세상을 등졌다.


27일 일본 스포니치 아넥스 등 현지 매체는 다케우치 유코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다케우치 유코는 이날 도내 자택서 숨을 거둔 채 발견됐다.


경시청은 다케우치 유코가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가능성을 열어두고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다케우치 유코는 지난 2005년 결혼 후 첫 아이를 낳았다가 2008년 이혼했다.


이후 11년이 흐른 지난해 2월 영화배우 나카바야시 타이키와 재혼했다.


다케우치 유코는 올해 1월 둘째 아들을 출산하기도 했다.


인사이트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인사이트Instagram 'yuko_takeuchi0401'


생후 8개월 된 자식을 뒤로하고 숨을 거둔 다케우치 유코에 누리꾼은 깊은 애도를 표하고 있다.


한편 1980년생인 다케우치 유코는 1996년 '신 목요의 괴담 사이보그'로 데뷔했다.


그는 2005년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에서 주인공 아이오 미오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며 국내 팬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