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빙, '할매 입맛' 잡는 인절미라떼X흑임자라떼 출시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아침, 저녁으로 부쩍 쌀쌀해진 날씨와 함께 체감되는 가을, 추석을 앞두고 식음료업계가 고소한 협업을 진행해 이목을 끈다. 


스테디셀러 인절미 디저트 시리즈로 '할매 입맛' 트렌드를 선도 중인 설빙이 푸르밀과 협업해 또 한번 할메니얼 공략에 나선 것.


21일 코리안 디저트 카페 설빙이 유제품 전문기업 푸르밀과 '인절미라떼', '흑임자라떼' 2종을 전국 홈플러스 매장에 출시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설빙


인절미라떼와 흑임자라떼는 설빙 시그니처 소재인 인절미, 흑임자를 활용해 고소함과 달달함을 한번에 느낄 수 있는 액상 컵 음료다. 


담백한 인절미 콩가루와 흑임자 페이스트로 풍성한 곡물 맛을 살렸고, 부드러운 우유와의 조화로 자연스럽고 건강한 맛을 구현했다. 


기존 '인절미설빙', '인절미 토스트', '흑임자찰떡설빙'을 즐겨 찾던 소비자라면 놓칠 수 없는 신메뉴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특히, 인절미라떼는 시판 가공유 최초로 출시하는 메뉴라 더욱 주목 받는다. 설빙과 푸르밀의 협업으로 '마시는 인절미'라는 새로운 형태의 음료를 선보이게 된 것. 


가을에 어울리는 전통 재료를 사용한 만큼 옛스러운 복고풍 서체와 색감으로 디자인된 패키지도 곡물라떼의 특색을 살리기에 충분하다. 또, 휴대성 좋은 컵 형태로 어디서나 쉽게 보관하고 즐길 수 있다.


한편, 설빙은 지난 6월부터 세븐일레븐과의 콜라보를 통해 '인절미', '인절미롤케익', '인절미크림단팥빵', '인절미떡뻥', '인절미스낵' 등 전통 식재료인 인절미를 활용한 디저트를 출시하며 코리안 디저트의 대가임을 입증했다.


설빙 브랜드 관계자는 "민족 대명절 추석을 앞두고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전통 디저트 곡물라떼 2종을 선보이게 됐다"라며, "설빙 시그니처 메뉴 특유의 고소하면서 달달한 맛을 음료로도 접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앞으로도 설빙은 우리나라 전통 재료를 지속 연구해 다양한 종류의 간식으로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