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 안하는 20개월 아들 당장 치료해야 한다는 의사 진단에 '눈물' 쏟은 노지훈♥이은혜 부부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인사이트] 박다솔 기자 =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 2'에 출연 중인 노지훈, 이은혜 부부가 아들 이안이의 발달 상태를 듣고 눈물을 흘렸다.


지난 19일 방송된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 노지훈, 이은혜 부부는 말을 안 하는 20개월 아들 이안이의 상태가 걱정돼 발달 검사에 나섰다.


이날 의사는 "직접 내뱉는 표현 언어와 듣고 이해하는 수용 언어가 있는데 이안이는 둘 다 부족한 상황이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의사의 진단에 따르면 이안이는 말을 해야 할 필요성을 못 느끼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평소 노지훈, 이은혜 부부는 아이가 배고프다는 표현을 하기 전에 음식을 주거나 요구가 없어도 안아주고 있었다.


아이가 요구하기 전에 필요한 것을 섬세하게 파악해 도와주고 있었던 것이다.


의사는 "앞으로는 안아줄 때도 '안을까?' 먼저 물어보고 호응이 오면 그때 안아줘라. 지금 치료가 필요할 정도로 발달이 느리다"라고 설명했다.


아이를 배려하기 위해 했던 행동이 언어발달을 지체하고 있었다는 사실에 이은혜는 눈물을 흘렸다.


이은혜는 "큰 문제가 아니라고 생각했다. 육아법이 틀렸다는 것 깨달으니까 허무하고 자괴감이 들었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 모습을 지켜보던 노지훈은 "아들보다 아내가 더 걱정됐다. 아내가 애를 많이 썼다. 자기 자신을 포기하면서 육아에 몰입했다"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레이싱모델로 활동하던 이은혜는 출산 이후 육아에 매진하고 있었다.


해당 방송을 접한 누리꾼은 "안타깝다", "20개월이면 아직 괜찮을 것 같다", "치료 잘 받길" 등 다양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는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인사이트Instagram 'eunhyeasha'


Naver TV '살림하는 남자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