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가 유재석과 함께 방송하고 나면 꼭 보낸다는 문자 내용

인사이트tvN '식스센스'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식스센스'에서 가수 제시가 개그맨 유재석에게 방송 후 따로 문자를 보낸다고 고백했다.


지난 17일 tvN '식스센스'에서는 제시와 유재석이 서로에 대한 애정을 표현하는 장면이 공개됐다.


함께 차를 타고 이동하던 중 유재석이 "여기 우리 집 근처인데"라고 말하자 제시가 "집에 갈 때 데려다주겠다"며 애정을 표현했다.


이 모습을 본 멤버들은 제시가 유독 유재석을 아끼는 것 같다고 언급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식스센스'


이에 대해 제시는 "(유재석은) 아빠 같다. 아빠가 나를 엄청 보호해준다"고 말했다.


이어 "예능 나가면 (욕 먹을까 봐) 걱정된다. (촬영) 끝나면 (유재석에) 메시지를 보낸다. '오늘 싸가지 없게 해서 미안하다'고"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제시를 처음 보면 낯설 수 있지만 보다 보면 안 그렇다"며 제시를 또 한 번 감싸줬다.


여기에 감동받은 제시는 "저렇게 말해주는 게 너무 착하다"며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다.


이 장면을 본 누리꾼들은 "울컥했다"며 '재&제'의 우정을 응원했다.


인사이트tvN '식스센스'


Naver TV '식스센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