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쓴에 호감(?) 있어서 홍현희와 결혼 후 연락 딱 끊었다는 홍석천

인사이트TV조선 '아내의 맛'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방송인 홍석천이 '아내의 맛'에 출연해 제이쓴과 갑자기 연락을 끊은 웃픈(?) 이유를 밝혔다.


지난 15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18년 경력 창업 전문가 홍석천을 찾은 홍현희, 제이쓴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홍석천을 오랜만에 만난 제이쓴은 "이게 몇 년 만이냐"라고 반가움을 드러냈다.


이에 홍석천은 "너 결혼하고 내가 연락 끊었잖니"라고 말하곤 홍현희의 어깨를 잡고 "정말"이라고 작게 읊조려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조선 '아내의 맛'


심상치 않은(?) 홍석천의 반응에 홍현희는 "둘이 무슨 사이였느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홍석천은 "내가 아끼던 동생이었는데 네가 확 낚아챘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제이쓴은 "5년 전에 한 프로그램에서 만났었는데 방송 이후에도 종종 만나며 친분을 유지하게 됐다"고 홍석천과의 인연을 자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조선 '아내의 맛'


홍현희는 "저한테 뺏겼다고 표현하시는데, 이쓴이를 많이 예뻐해 주신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이날 방송에 출연한 홍석천은 지난 18년 동안 식당을 운영했던 경험에서 나온 '꿀팁'을 대방출했으며, 그동안 소중히 간직해왔던 비밀 레시피까지 공유하며 홍현희, 제이쓴 부부에게 알짜배기 창업 비법을 전수했다.


한편 홍현희와 제이쓴은 지난 2018년 10월 21일 결혼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im_jasson'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JTBC '마녀사냥'


※ 관련 영상은 12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Naver TV '아내의 맛'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