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 잘 때 드라마 보면서 천천히 밥먹는 게 낙이라는 '삼남매맘' 율희

인사이트YouTube '율희의 집'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현실 육아 일상을 공개했다.


지난 3일 율희의 개인 유튜브 채널 '율희의 집'에는 "24시간 현실 육아 Part.2"이라는 제목의 동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 속 율희는 "오랜만에 24시간 육아를 찍어보려고 한다"며 평범한 육아 일상을 공유했다.


아침에 눈을 뜬 율희는 '또둥이' 아린, 아윤의 기저귀를 갈아주고 우유를 준비하는 등 능숙하게 쌍둥이를 다뤄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율희의 집'


율희는 이날 방송을 통해 세 명의 아이들을 키우는 고충을 전하면서도 그만의 육아 스트레스를 푸는 법을 공개했다.


율희는 "제가 헬스를 가거나 약속이 있을 때는 어머님과 고모가 감사하게도 아기들을 봐 주신다. 그래서 힘들지 않게 하루하루를 활기차고 보내고 있다"며 힘들지만 즐겁게 육아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율희는 "육아는 무조건 엄마가 편해야 한다"라며 "완전히 편할 수는 없겠지만 아기가 잘 때나 공백 시간이 있을 때는 무조건 쉬는 게 좋다. 저는 무조건 쉰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율희의 집'


율희가 말한 낙은 드라마나 영화를 보면서 밥을 천천히 먹는 간단한 일이었다.


그는 "별거 아닌 것 같아도 제가 좋아하고 스트레스를 풀 수 있는 걸로 휴식 시간을 꽉 채운다"고 말했다.


한편 율희는 지난 2018년 밴드 FT아일랜드 최민환과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최근에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율희의 집'


인사이트Instagram 'yul._.hee'


YouTube '율희의 집'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