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리 못 듣는 청각장애 아동에 '수술비+언어재활치료비' 지원한 '천사' 유인나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에게 배우 유인나의 따뜻한 선행 소식이 전해졌다.


3일 청각장애인을 지원하는 사단법인 사랑의 달팽이 측은 "지난 8월 27일 배우 유인나가 분당 서울대학교병원에 입원한 강윤호(2살, 가명) 아동에게 인공 달팽이관 수술비와 언어재활치료비를 지원했다"고 밝혔다.


앞서 강윤호 아동은 신생아 청력검사에서 청각장애 판정을 받고 보청기 재활 중, 돌발성 난청으로 청력이 급격하게 저하되면서 인공 달팽이관 수술을 받은 바 있다.


이날 유인나는 이 아동에게 인공 달팽이관 수술비와 언어재활치료비를 지원하며 '선한 영향력'을 보여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진심이 닿다'


아동 어머니는 "경제적으로 어려운 상황에 코로나19까지 겹쳐 수술에 대한 부담이 컸는데 유인나 님의 후원으로 이렇게 수술을 받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 꾸준히 언어재활치료를 받아 윤호가 유인나 님의 목소리처럼 아름다운 세상의 소리를 마음껏 듣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로써 유인나는 강윤호 군까지 총 5명의 아동에게 소리를 선물했다.


유인나는 지난해 9월, 3천만 원을 기부하며 사랑의 달팽이와 인연을 맺은 바 있다.


인사이트tvN '진심이 닿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랑의 달팽이


이후 그는 MBC '같이 펀딩'에서 사랑의 달팽이를 기부처로 지정하며 대중적인 관심을 모았다.


유인나는 지난해 연말 사랑의 달팽이에 개인적으로 1억 원을 추가 기부했으며, 지금까지 총 1억 3천만 원의 후원금을 쾌척했다.


현재 유인나는 사랑의 달팽이 고액 후원자 네트워크에 가입돼 소울리더 5호로 헌액벽에 등재되어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