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방 유튜버 조해웅이 울면서 올린 '뒷광고 사과 영상'에 '악플'이 1도 없는 이유

인사이트YouTube '바다곰조해웅SeaBear'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유튜버 조해웅이 뒷광고 영상 논란에 대해 사과한 가운데 그의 게시물 댓글에는 악플보다는 선플이 넘쳐났다.


지난 10일 조해웅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뒷광고 영상에 대해 해명하고 사과하는 영상 한 편을 게재했다.


최근 유튜버들 사이에서는 '유료 광고' 표시를 하지 않고 뒤에서 돈을 받고 광고를 진행한 일명 '뒷광고 논란'이 거세게 제기되고 있다.


그런 가운데 조해웅도 앞서 진행한 치킨과 피자 먹방 영상에서 뒷광고 논란이 제기되며 논란이 일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바다곰조해웅SeaBear'


이에 조해웅은 "당시 제 영상을 본 구독자들이 맛있게 먹는다는 게 중요해서 이 부분이 광고이든 아니든 별로 신경 쓰지 않을 거라고 생각했다. 이런 잘못된 생각으로 유료 광고 표시를 적지 않았다. 정말 죄송하다"라고 말했다.


조해웅은 자신의 무지로 인해 논란이 생긴 것 같아 죄송하다는 말을 전하며 연신 눈물을 글썽였다.


눈물이 맺힌 채로 논란에 대해 해명하고 또 사과하는 모습을 본 구독자들은 "진심으로 사과하시는 모습에 나까지 울컥했다", "고의성이 없어 보이는 게 너무 느껴진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방송에서는 광고임을 밝혔지만 유료 광고 표기를 하지 않아 생긴 일인 만큼 팬들도 그가 단순히 실수한 것임을 이해하고 있었다.


그의 진심 어린 사과는 해당 영상에 악플이 없는 '클린한 댓글 창'으로 만들었다.


한편 조해웅은 구독자 56.1만 명을 보유한 인기 먹방 유튜버다.


YouTube '바다곰조해웅SeaBea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