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년 사귀고 헤어진 뒤 1년 만에 생방송서 재회해 눈물 쏟아낸 BJ 킴성태·수미

인사이트YouTube '철구 풀영상'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8년의 연애 후 이별했던 아프리카TV BJ 킴성태·수미 커플이 약 1년 만에 재회했다.


지난 9일 아프리카TV 생방송에서는 철구, 남순, 창현, 코트, 킴성태로 이루어진 '비글즈 크루'의 합동 방송이 진행됐다.


이들은 각각 불편한 사연을 가지고 있는 상대방을 한 명씩 초대해 대담을 하는 시간을 가졌다.


남순에게는 BJ 케이가, 코트에게는 BJ 셀리가 등장해 시청자들을 즐겁게 만들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철구 풀영상'


마침내 찾아온 킴성태의 차례. 안대를 착용하고 상대방을 기다리고 있던 킴성태의 앞에 나타난 건 8년을 만났던 전 여자친구 수미와의 영상통화였다.


수미의 얼굴을 확인한 성태는 차마 얼굴을 마주 보지 못하고 한참을 서성였다.


마침내 마주 앉아 짧은 인사를 건넨 둘 사이에는 어색한 기류가 감돌았다.


헤어진 후 단 한 번도 서로 연락을 한 적이 없다고 밝힌 둘은 어색하게나마 대화를 이어갔다.


인사이트YouTube '철구 풀영상'


서로를 사귄 것을 후회하냐는 질문에 성태와 수미 모두 "후회하지 않는다. 너무 좋은 추억이었다"라고 답했다.


생각보다 진지한 둘의 분위기에 당황한 비글즈는 마지막 한 마디로 자리를 마무리하자고 제안했다.


이에 킴성태는 "열심히 하는 거 보기 좋고 다음에 기회 되면 한 번 보는 걸로 하자. 너무 좋은 추억이었고 너무 좋았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철구 풀영상'


이 말에 순간적으로 감정이 올라왔는지 수미는 한동안 말을 잇지 못했고 결국 눈물을 흘리며 화면을 돌리고야 말았다.


수미의 눈물을 본 킴성태 역시 울먹이는 표정을 지으며 고개를 숙여 시청자들의 마음을 아프게 만들었다.


카메라를 돌린 채 수미는 "잘 됐으면 좋겠다"라고 힘겹게 말을 전했고, 짧았지만 강렬했던 둘의 만남은 이렇게 마무리가 됐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이건 정말 찐텐이다", "왜 내가 다 울컥하냐...", "둘 다 진짜로 잘 됐으면 좋겠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8년간 열애를 이어왔던 킴성태와 수미는 작년 8월 결별을 발표했다.


YouTube '철구 풀영상'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