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라 '엄마는 외계인 초코볼' 맛이라 쿠팡 직구 1위 찍은 '달달짭짤' 보스 '초코범벅 프레즐'

인사이트Instagram 'flipz'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달달하면서도 짭짤한 간식이 당길 때가 있다.


이럴 때 초콜릿이 겉면을 감싼 프레즐 과자를 먹어본 이들은 안다. 이 맛이 얼마나 중독적인지를 말이다.


배스킨라빈스 아이스크림 엄마는 외계인 속 초콜릿 맛이 난다며, '단짠단짠' 풍미로 입소문 난 제품 '플립즈 프레즐 밀크초콜릿 맛'은 알만한 이들은 다 아는 숨은 맛집(?) 과자다.


플립즈 프레즐에는 다크초코, 화이트초코, 밀크초코 등 다양한 맛이 있는데, 그중에서도 밀크초콜릿 맛은 한때 쿠팡 직구 구매 순위 1위를 차지했을 만큼 인기였다.


인사이트Instagram 'flipz'


인사이트Instagram 'sockertweeten'


달달하면서도 너무 진하지 않은 초콜릿과 짭짤하고 바삭한 프레즐의 만남은 '환상' 그 자체라는 후문이다.


특히 음료가 없으면 먹기에 지나치게 짭짤했던 프레즐 오리지널과 달리 달달하고 짭짭할 맛이 서로 어우러져 단품으로 먹어도 목이 마르지 않다.


초콜릿을 입힌 프레즐 과자는 많지만, 그중에서도 가격 대비 가장 맛있다고 소문난 이 제품은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 올라오며 더욱 입소문이 나고 있다.


해외 과자에 관심이 많은 이들에게는 이미 사랑받고 있던 이 간식을 아직 맛보지 못했다면 한 번쯤 도전해보는 것도 좋겠다.


다만 해당 과자는 어디까지나 예상 가능한 맛이라고 하니, 새로운 맛을 추구하는 이들은 약간의 실망을 할 수도 있겠다.


인사이트Instagram 'edinburghbargainstores'


인사이트Instagram 'flipz'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