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소 취하 안하면 죽겠다"며 오히려 '협박'하는 악플러 댓글 본 김희철 반응

인사이트Instagram 'kimheenim'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악플과의 전쟁을 선포한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반성하지 않고 오히려 당당한 태도로 고소 취하를 주장하는 댓글을 언급했다.


7일 공개된 시사저널과의 인터뷰에서 김희철은 최근 악플러를 고소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해당 인터뷰에서 김희철은 고소 사실이 알려진 후 오히려 그를 협박한 악플을 본 소감을 전했다.


앞서 김희철에게 고소를 당한 듯한 누리꾼은 그의 인스타그램을 찾아가 "그렇게 큰 돈 못 낸다. 당신만 잘 산다고 힘없는 서민 고소만 하고 살거냐"며 "고소하시고 취하 안 하시면 저 죽는 꼴 보는 것"이라고 오히려 적반하장의 태도를 보여 논란을 불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kimheenim'


이를 본 김희철은 "그 댓글을 단 사람이 악플러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굉장히 머리가 좋은 내 팬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협박에 가까운 내용이었지 않나. 그 글을 보고 위축되는 사람이 있는 반면 '뭐야 이건, 짜증 나네' 하며 반응하는 사람이 있다. 나는 후자인 편"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김희철은 "혹시나 김희철이 마음 약해져서 선처할까 봐 다시 한번 채찍질을 하고 멈추지 말라는 응원의 메시지를 보낸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트위치


악플러들이 협박을 하든 애원을 하든 선처 없는 강경 대응을 할 것임을 김희철이 재차 강조한 것이다.


또한 김희철은 "고소하는 과정을 직접 겪어보니까 범죄자들을 잡기 위해 너무 많은 사람들이 고생하더라"라며 이미 많은 도움을 받은 상황에서 악플과의 전쟁을 멈추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지난 7월 6일 김희철은 악플러들에 대한 고소장을 서울강남경찰서에 접수했다.


이후 그는 고소인 자격으로 경찰에 출석해 2시간가량의 조사를 받았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