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당국 "아산 탕정면서 맨홀 작업하던 1명 실종…확인 중"

인사이트뉴시스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충남 아산서 맨홀 작업을 하던 인원이 실종되는 사고가 벌어졌다.


3일 소방당국은 충남 아산에서 맨홀 작업을 하던 50대 남성이 실종됐다고 밝혔다.


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30분께 "충남 아산시 탕정면 한 승마장 인근에서 산척면의 한 승마장 인근에서 사람 1명이 빠졌다"는 내용의 신고 전화가 들어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실종자는 폭우로 떠내려온 부유물을 걷어내는 작업을 하다가 수압에 못 이겨 맨홀에 휩쓸린 것으로 전해졌다.


119 대원들은 현장에 투입돼 수색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호우경보가 발효 중인 아산에는 이날 오후 3시 기준 168㎜의 폭우가 내렸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