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또케 오또케가 여혐?"...카톡 이모티콘 '잔망 루피'가 출시되자마자 삭제된 이유

인사이트카카오 이모티콘샵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애니메이션 뽀로로의 루피 이모티콘이 출시되자마자 판매가 중단되는 소동이 일어났다.


이모티콘 일부에 비속어와 여성 혐오가 들어가 있다는 논란이 제기되면섣, 카카오 측은 비판이 제기된 부분을 삭제하고 판매를 재개했다.


지난달 31일 카카오는 뽀로로 측에 제작한 '잔망 루피' 이모티콘을 카카오 이모티콘샵에 출시, 판매를 시작했다.


다만 이모티콘에 포함된 문구 몇 개가 문제가 됐다. SNS에는 전 연령이 사용할 수 있는 루피 이모티콘에 욕설, 여성 비하 등의 문구가 포함됐다는 지적이 나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카카오 이모티콘샵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불매 운동이 전개되는 한편, 환불 요청에 동참해달라는 글도 다수 올라온 것으로 전해졌다.


논란이 된 이모티콘은 '명존쎄(명치를 매우 쎄게 치다는 말의 비속어)', '오또케(여성의 수동적인 태도를 비꼬는 단어)' 등의 단어를 포함하고 있다.


또 욕설하는 듯한 입 모양을 표현한 이모티콘도 있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카카오는 출시 3시간 만에 판매를 중단하고 이모티콘을 삭제했다. 하지만 같은 날 오후 11시 다시 판매를 재개했다.


다시 판매되는 이모티콘엔 '명존쎄', '오또케' 등 문구가 모두 삭제돼 있다. 카카오는 아직 별다른 해명을 내놓지 않고 있다.


한편 루피는 애니메이션 뽀로로에 나오는 캐릭터다. 분홍색으로 동물 비버에 착안해 만들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