빵돌이·빵순이들이 올여름 '부산여행' 가면 꼭 가봐야 될 빵집 리스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KBS2 '연애의 발견'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올여름 휴가는 코로나 때문에 국내 여행을 계획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수많은 국내 유명 여행지 중에서 '부산'은 많은 사람에게 여름 휴가지 1순위로 손꼽히곤 한다.


탁 트인 해운대 해변과 야경이 멋진 광안대교 밑 수변공원 그리고 화려한 마천루들을 볼 수 있는 센텀시티와 마린시티 등 그 어떤 관광지들과 비교해봐도 볼거리가 풍부하기 때문이다.


그뿐만 아니라 부산어묵, 국제시장의 비빔당면, 돼지국밥, 낙곱새 등 부산에서만 맛볼 수 있는 맛있는 음식들도 많다.


최근에는 부산이 빵 없이는 못 사는 빵순이, 빵돌이들이 꼭 가야 할 국내 여행지로 손꼽히고 있다.


일명 빵천동이라고 불리는 남천동 일대와 카페거리로 유명한 전포동 등지에 전통 있고 맛있는 빵집들이 즐비하기 때문이다.


그래서 지금부터 빵순이, 빵돌이들이 올여름 휴가 부산으로 가면 꼭 가봐야 할 빵집들을 소개해보겠다.


1. 쇼쿠팡


인사이트Instagram 'shokupan11'


부산으로 여행을 가게 되면 해운대 다음으로 꼭 들리게 되는 부산 최고의 핫플레이스 '서면'.


최근 서면에는 부산뿐만 아니라 전국 빵덕후들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는 빵집이 있다.


바로 유기농 식빵 전문점 '쇼쿠팡'이다.


쇼쿠팡에서 꼭 먹어봐야 할 시그니처 메뉴는 바로 '녹차식빵'이다.


쫄깃한 식빵에 진한 녹차 스프레드가 한가득 들어있어 빵덕후들뿐만 아니라 녹차 덕후들에게도 사랑받는 빵이다.


'녹차 식빵' 외에도 뭉글뭉글 부드러운 얼그레이 밀크티 크림이 가득 들어간 '얼그레이 식빵'도 쇼쿠팡의 인기메뉴이다.


2. 옵스


인사이트옵스 공식 홈페이지


빵덕후가 아니더라도 한 번쯤은 들어봤을 '옵스'


옵스는 우리나라 5대 빵집 리스트에 당당히 이름을 올렸을 정도로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빵집이다.


지난 1989년 빵천동으로 유명한 남천동에 처음 문을 연 뒤 30년 넘게 부산 시민들의 사랑을 받으며 전국구 빵집으로 성장했다.


옵스는 인공 향료와 첨가제를 전혀 사용하지 않고 자연 발효와 숙성을 거쳐 유럽 정통의 빵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어 많은 미식가들에게 오랜 기간 사랑받아 왔다.


옵스의 대표 메뉴는 바로 슈크림빵과 명란바게트.


그 외에도 남천동 엄마들이 아이들 학원가기 전에 줬던 간식이라 이름 붙은 '학원전'이라는 메뉴도 옵스에 가면 꼭 맛봐야 할 빵이다.


옵스는 부산 곳곳에 매장을 갖고 있는데 그중에서도 해운대 해수욕장과 가까운 까멜리아 오뜨점이 가장 유명하다. 


3. 이흥용 제과점


인사이트Instagram 'lee_heung_yong'


앞서 말한 옵스만큼이나 부산에서 오랜 전통을 자랑하는 빵집이다.


이 제과점의 오너셰프 이흥용 씨는 얼마 전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대한민국 명장으로 선정되기도 해 화제를 모았다.


이흥용 제과점에는 바다를 끼고 있는 부산의 특성을 활용한 빵들이 많다.


그중에서도 명란으로 만든 '명란 바게트'와 계란과 브로콜리 등 야채가 듬뿍 들어간 '미소빵'은 부산에 와서 꼭 먹고 가야 할 음식 중 하나로 손꼽힌다.


4. 겐츠베이커리


인사이트Instagram 'gentz_bakery'


지난 2002년 부산 용호동의 한 아파트 단지 상가에서 소규모로 시작한 '겐츠베이커리'는 신선한 재료를 쓴 건강하고 맛있는 빵으로 입소문을 타 지금은 전국 빵순이 빵돌이들의 최애 빵집 리스트에서 빠지지 않는 베이커리 중 하나다.  


부산에만 7개의 매장이 있는데 이 중 부평시장에 위치한 부평시장점은 원조 겐츠의 빵을 맛보기 위한 관광객들로 늘 넘쳐 긴 줄을 서서 대기해야 할 정도다.


겐츠베이커리에서 꼭 먹어봐야 할 시그니처 메뉴로는 저지방 생크릴 쌀롤을 비롯해 오징어 먹물 빵에 에멘탈 치즈를 묻힌 '깜식이', 무가당 크랜베리, 녹차 크루아상 등이 있다.


그뿐만 아니라 계절별로 제철 음식들을 재료로 한 새로운 빵들이 출시되기 때문에 고르는 재미도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