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발'로 변신하니 누군지 못 알아볼 것 같은 '악뮤' 이찬혁 근황

인사이트Instagram 'akmuchanhk'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남매 듀오 AKMU(악동뮤지션) 이찬혁이 장발에 남다른 복고 패션을 뽐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23일 이찬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글 없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하며 근황을 전했다.


사진 속 이찬혁은 다리를 꼬고 도도하게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어깨에 닿을 듯한 긴 머리와 무테안경을 쓴 그의 모습은 조금은 낯설어 이목을 끌었다.


장발의 이찬혁은 애니멀 프린트가 인상적인 맨투맨 티셔츠에 통바지, 굽 높은 부츠로 복고 패션을 완성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akmuchanhk'


무엇보다 이날 장발로 변신한 이찬혁의 모습은 누리꾼의 이목을 단번에 집중시켰다.


그의 변화에 놀란 아이유는 "이게 누구야"라고 댓글을 달아 관심을 끌기도 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은 "안녕 누나", "장발하니 어린 류준열 같다", "못 알아보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찬혁이 속한 AKMU는 지난 3일 전국 투어 '항해' 콘서트 실황이 담긴 라이브 앨범을 발매했다.


AKMU 투어는 자신들의 '항해'에 관객들을 초대하는 콘셉트로 꾸며져 신선함을 더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akmuchanh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