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스타 축구팀' 창단 소식 알리며 화려한 멤버들 공개한 '리얼 축덕' 오하영

인사이트Instagram '_ohhayoung_'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축구 덕후' 오하영이 축구화 끈을 동여매고 직접 공 차기에 나섰다.


19일 에이핑크의 멤버 오하영은 개인 SNS를 통해 여자축구팀 'FC루머w'의 창단 소식을 알렸다.


사진 속 18명의 선수들은 모두가 등을 돌린 채 사진을 찍으며 신비로운 분위기를 풍겼다.


푸른 잔디 위에 핑크색 유니폼이 늘어선 가운데 미나, 지효, 김세정 등 유니폼에 새겨진 인기 여자 아이돌들의 이름이 눈에 띄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fc.rumor_official'


여자축구동호회계의 '갈락티코'라 불러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FC루머w' 선수단의 면면이 매우 화려했다.


실제로 지난 18일 'FC루머w' 창단식에서는 에이핑크, 트와이스, 구구단 등 인기 여자 아이돌 멤버들이 무대가 아닌 푸른 잔디구장에 모이는 진풍경이 연출됐다.


오하영의 SNS를 통해 'FC루머w'의 창단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대체 무슨 조합일까", "아육대??" 등의 호기심 가득 찬 반응을 보였다.


그러나 'FC루머w'는 유명 남성 축구 동호회 'FC루머'를 모체로 새롭게 창단한 순수 여성 축구 동호회인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_ohhayoung_'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창단식 #fcrumor

오하영(@_ohhayoung_)님의 공유 게시물님,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